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소 잃으려고 대충 고치나?

톺아보기/글토막

by 맑은마루 2020. 12. 6. 11:09

본문

  토요일이라 검사수 적은데 문자로 나온 확진자가 금요일보다 더 많다. 오늘 10시 발표에는 600명이 분명 넘을 것이다. 이 정도면 정부의 거리두기 정책은 실패다. 소상공인 배려한다고 거리두기 우무쭈물 하다가 결국에는 소상공인들에게 더 큰 피해를 주게 된 꼴이 되었다. 수도권과 지방의 거리두기 단계를 차별하는 바람에 수도권 사람들이 지방은 안전하다고 마구잡이로 지방에 와서 연말연시를 보내는 모양새다.

 

  정부가 거리두기를 격상하더라도 대부분의 시민들은 "이정도 불편은 감수해야지요."라고 말하는데, 정부는 말 안듣는다고 올려봐야 별 소용없을 것이라고 한다.

 

  소상공인분들에 대한 명분, 시민의식 모두 고려한다면 진작에 고삐를 2주간 죄었어야 한다. 오늘 거리두기 격상 논의한다는데 소 잃고 외양간 고치는 게 아니라 소를 안 키우려고 외양간을 대충 고치는 행태를 반복하지 않기를 바랄 뿐이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