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ream Column

교대에는 민주주의가 없다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다.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는 나라이다. 개인의 자유가 보장되고, 선택할 권리가 있다. 이것은 헌법으로 정해진 엄연한 법이다. 그러나, 적어도 교대에서는 이 민주주의는 어딘가에 사라지고 없어진지 오래다. 아니, 있다고 해도 '무언의 압력' 앞에서 개인의 의사는 (교대 내부의 생존을 위해선)허수아비가 될 뿐이다.

14일, 내가 다니는 교대에서는 수업거부에 대한 찬반투표를 실시하였고, 76%라는 압도적인 지지로 가결되었다. 이에 따라 15일 서울로 상경하여 연합투쟁을 벌인다. 여기까지 봐서는 누가 봐도 '다수결의 원리'에 의거한 정상적인 행위로 보인다. 그러나 문제는 이 다음부터다.

  이번 사태에 대한 투쟁이 전면적인 이슈로 부각되었지만, 교대의 투쟁은 이미 '연례행사'로 굳어진지 오래다. 사안이 없으면 끄집어 내서라도 명분을 꾸민다. 그렇게 교대는 매 학기에 한번씩 투쟁을 한다. 그런데 이 투쟁이라는 것은, 자신이 생각하는 사상, 사안과 맞아야지 진심어린 정신으로 거리에 나가는 것이 아닌가? 그런데, 교대생들은 개인의 사상을 '돈'으로 팔고있다. 무슨 소리인고 하니, 투쟁에 참여하지 않는 사람들은 '불참비'라는 소위 벌금을 내야 한다는 것이다.

  이 벌금은 과별 학생회 차원에서 이루어지는데, 벌금이 과마다 천차만별이다. 적게는 2-3만원에서 어느 과는 7만원까지 벌금을 물리고 있다. '투쟁을 가지 않는 것'에 대해 벌금을 물다니.. 다른 교대의 얘기를 들어보면 과 학생회에서 벌금에 대한 논의를 하고, 거기에 맞춰서 서로 합의하여 벌금을 물린다고 한다. '다수결의 원칙'이라는 걸 차용해서 말이다. 하지만, 이 벌금제도에 대해 '논의'하는 것 자체가 민주주의에 어긋난 것이다. 개인에게는 각자의 주장이 있고, 사상이 있는 것인데, 그것에 반대하는 것이 뭐가 잘못된 것이라고 나와 다른 주장을 하는 사람들에게 돈을 줘야 한단 말인가? 원론적으로 가자면, 이런 '다수결의 원칙'에 의한 합의는 껍데기에 불과한 민주주의라 할 수 있다. 즉, '다수결의 원리'라는 껍데기는 있을지언정, 민주주의의 속 알맹이인 '개인의 사상과 자유 보장'은 그 어디에도 없는 것이다.

  심지어, 다른 한 교대에서는 투쟁에 참여하지 않으면 과 사람들이 눈치를 주고, 여러가지 제제를 준다는 것에 어쩔 수 없이 무조건 투쟁에 참여한다고 한다. 여기가 북한인가? 교대생들에게는 자유가 없는 것인가? 다른 사람들의 눈치에 밀려, 투쟁하는 거리에 억지로 끌려가는 건, 소가 죽으러 도살장에 끌려가는 것과 뭐가 다른가?

'그럼, (백번 양보해서)자기 소신대로 벌금 안내고 버팅기면 되지 않느냐?'라고 말하는 사람이 있는데, 교대라는 공동체에서 그렇게 튀어버리면 그 사람의 교대 4년 생활, 아니 앞으로의 교직생활은 '바이바이'하는 것과 다름없는 짓이다. 다른 사람이 보기에 하얀색 차라고 생각하지만, 교대생들은 빨간 색 차라고 말한다. 내가 아무리 '이 차는 하얀색'이야 라고 말해도, 그들은 믿지 않으며, 오히려 '하얀 색'이라고 하는 사람을 왕따시키는 것이라 하면 비유가 맞을지 모르겠다.

  투쟁에 대한 숭고한 의미를 알고 있는 사람이라면, 이러한 투쟁은 옳지 못한 투쟁이라는 것을 직감할 것이다. 80년대의 그 민주화투쟁, 독재를 타파하기 위하여 몸 바쳐 거리로 뛰쳐나와 이루어 낸 80학번 대학생들의 숭고한 민주주의가 20년 뒤, 또 다른 대학생들에 의해, 그들이 이루어 낸 숭고한 민주주의가 그것도 같은 방법을 이용하여 무너지는 이 세태가 안타깝다.

  이런 식의 투쟁이라면, 교대생의 투쟁은 투쟁이 아니다.
  • Favicon of http://meiclamo.net BlogIcon Pod 2006.11.15 11:38

    저도 얼마전 우연히 만난 교대생한테 그런 벌금제도가 '무식하게' 행해지 있다는 걸 들었어요. 모양새가 확실히 좋지 않네요~.

  • Favicon of http://chaekit.com/wany/ BlogIcon 와니 2006.11.15 14:20

    전 이번 교대 투쟁 자체를 좋게보고있지 않아서 놀랍지는 않네요.
    벌써부터 기성세대 세상에 물들은 모습이랄까나..

    • Favicon of http://plebless.com/tt/blog BlogIcon 블루드림 2006.11.16 00:43

      저도 교대에 입학하자마자 지켜보니, 학생들이 세상에 물들어 버린 듯한 느낌을 지울 수 없었습니다.

  • Favicon of http://meiai.ivyro.net BlogIcon 메이아이 2006.11.15 18:21

    교대생으로서 느낌을 말하자면,
    민주 시민을 키울 교사를 양성하는 곳의 학생회가
    훨씬 더 강압적이다.. 라는 것입니다.

    • Favicon of http://plebless.com/tt/blog BlogIcon 블루드림 2006.11.16 00:44

      그렇습니다! 포인트를 잘 집어주셨습니다.
      교대는 그냥 대학교가 아니라, '민주 시민을 키울 교사를 양성하는 곳'입니다.
      그곳의 학생회가 이런일을 저지른다는 거죠!!

  • Favicon of http://leejw4190.tistory.com/ BlogIcon 써머스 2006.11.15 21:27

    이게 전체 교대생에 해당하는건 아닌것 같네요..
    적어도 저희누나가 다니는 교대는 벌금이 없어요..;;

  • itsme 2006.11.15 23:34

    전주교대 3학년입니다. 저희 학교에서는 오래전부터 벌금제가 사용되곤 했었는데... 휴우... 안타깝습니다. 이 문제에 관해서는 여러번 논의가 이루어졌지만 그냥 넘어갈 문제가 아님에도 불구하고 소수의 의견은 언제나 묵살되고는 했죠.
    이번에 전주교대 3학년이 한달 수업실습을 다음주에 당장 나가게 되었는데, 이 문제에 관한 절차상의 논의도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은채 엉망진창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학생회는 무조건 급하게 일을 성사시키고, 결과에 불만족한 측에서는 따로 치른 선거 결과에 불복하고 뒤엎으려는 상황입니다. 1,2학년들은 반발을 하고 있고요... 이게 뭐하자는 것인지....이러려고 애초에 시작을 했나....
    회의가 듭니다. 이건 정말 투쟁이 아닙니다.

    • Favicon of http://plebless.com/tt/blog BlogIcon 블루드림 2006.11.16 00:45

      우리 교대 내부에서도 3학년의 반발 움직임이 있었으나, 무마되었다는 예기도 있습니다. 허나, 이 논란은 거부기간이 길어질수록 심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벌금문제는 오래전부터 아주 고질적인 문제였으나, 공론화가 되지 않아서 묵살되었지만, 이번에 드러나게 되어 다행으로 생각합니다.

  • Favicon of http://genesis.innori.com BlogIcon Hedge™ 2006.11.16 02:11

    직접 교직에 임해 보시면 더 황당한 꼴을 많이 보실 겁니다. 바른 생각과 의식이 박히신 분이라면 아마 자신이 교사가 되어도 교사의 정년보장이 철폐되고 정리해고가 실시되길 바라실 겁니다. 그 곳에서 2년간 일하면서 든 생각은 그거 하나 뿐이었습니다.

    • Favicon of http://plebless.com/tt/blog BlogIcon 블루드림 2006.11.19 01:39

      나중에 그런 선생님이 될까 두렵습니다..
      언제나 항상 되뇌이며 살아가겠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itsme 2006.11.16 10:58

    부끄럽습니다만, 저희 학교에서는 이번에도 역시 벌금 문제가 공론화조차 되지 않았고 오히려 당연히 내야한다. 지각 벌금부터 해서 중간에 자리를 뜬 사람의 벌금까지 완벽하게 책정해 놓았습니다. 모 과에서는 나오지 않은 사람의 집에 찾아가 자신들의 활동을 찍은 비디오를 문앞에서 틀면서 학교에 나와서 투쟁을 하라고 전도?를 하고 있다고 합니다.
    화요일에 3학년들이 실습 여부에 대해 치른 투표에서는 3학년 실습이 통과되었고, 그럼에도 열심히 투쟁하면서 병행하겠다는 대책과 그 방법에 대해 제시했음에도 불구하고 1, 2학년들은 우리가 원하는 것은 너희가 우리와 무조건 투쟁하는 것이고, 그렇다면 당신들을 영원히 과 활동에서 배재시키겠다. 당신들이 나가는 실습학교 앞에서 막겠다. 등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정말 좋은 교사가 되고 싶어서 들어온 이 학교... 계속 다녀야할지 막막합니다. 저런 사람들이 교사가 된다는 것도 끔찍합니다.

  • Favicon of http://riosung.egloos.com BlogIcon 리오 2006.11.16 12:59

    친구들 중 교사들도 몇 있고, 임용시험 준비하는 친구들도 있는데 위와 같은 내용은 이 글을 통해서 처음 접했습니다. 저러한 내용이 사실이라면 참 실망스럽네요. 장차 학생들을 가르쳐야 하는 교대생들이 저런식으로 민주적 절차와 가치를 무시하는 행위를 일삼고도 죄책감을 느끼지 못하면서 자신들의 이익을 위해 집단 행동을 일삼는다면 이 나라의 미래는 밝지가 않겠네요.
    IMF 구제 금융 이후로 교사라는 자리가 단순히 "안정된 직장"이 되어버린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더불어 학생들의 철없는 이기심이 걱정됩니다.

    • Favicon of http://plebless.com/tt/blog BlogIcon 블루드림 2006.11.19 01:41

      진지한 토론과 편중되지 않은 교양이 이루어져야 함에도
      강요되고 있는 이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 어쩌면 2006.11.16 16:34

    모두의 이익을 위한 투쟁인데 내그릇만 찾으려고 공부하고, 다른사람들이 피땀흘려 벌어낸 소득을 거저 먹으려는 속셈이라고 생각해서일지도요.

    직접 겪으시는 교대생분들은 힘드시겠어요; 저도 그런건 싫어하는 타입이긴 한데..
    왠지 벌금까지 걸어야 하는 상황이 이해가 될 것 같기도 하고...

    • Favicon of http://plebless.com/tt/blog BlogIcon 블루드림 2006.11.19 01:43

      그러나 생각해보세요.
      반대하는 사람들은 나중에 생기는 이익이 원하지 않는다는 것이 전제조건에 깔려 있어야지 반대를 할 수 있는 거 아닙니까?
      그렇게 원하지 않았는데도, 다른 사람들이 이익을 챙겨 돌아와서 너네도 덕봤다고 하면, 그게 과연 반대를 한 사람의 입장에서는 좋다고만 할 수 있는 겁니까?

  • Favicon of http://home.pusan.ac.kr/~nyoong/blog BlogIcon Delicious~!! 2006.11.16 18:55

    확실히 이런 비민주적인 요소는 교대때 부터 시작해서. 일선에 교사가 되어서도 이어질 것 같습니다.
    교사집단은 집단에 반기를 들기가 힘든구조입니다. 대학 때부터 그 지역에서 선후배라는 관계로 묶이기 때문에 비합리적이고 비민주적인 요소를 타파해 나아가기는 교사가 된이후에도 힘들거 같습니다. 힘을 모아봅시다.

    • Favicon of http://plebless.com/tt/blog BlogIcon 블루드림 2006.11.19 01:44

      비민주적인 이러한 요소들.. 타파하기 위한 힘이 필요합니다.
      그러한 동력이 하루 빨리 일어났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 Favicon of http://hyeranh.net BlogIcon 혜란 2006.11.16 18:56

    비단 교대뿐만이 아니라 '집단'이라면 어느곳이나 가지고 있는 속성 아닐까요...-_-ㅎ